2024.05.27 (월)

  • 구름많음속초 22.7℃
  • 구름많음동두천 21.0℃
  • 구름많음춘천 22.2℃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많음동해 24.4℃
  • 구름조금서울 21.2℃
  • 구름많음인천 20.2℃
  • 흐림청주 23.2℃
  • 흐림대전 22.2℃
  • 흐림대구 23.7℃
  • 구름많음전주 22.3℃
  • 구름많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5.3℃
  • 구름많음제주 22.9℃
  • 구름많음서귀포 22.0℃
  • 구름조금양평 22.3℃
  • 구름많음이천 21.8℃
  • 구름많음제천 20.6℃
  • 구름많음천안 21.5℃
  • 흐림보령 20.8℃
  • 구름많음부안 21.2℃
  • 구름조금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연극/뮤지컬

뮤지컬 '쿵짝' 한국 명작 단편소설 무대로

5월1일 서울 대학로 한예극장 1관에서 개막.

문화저널코리아 김영일 기자 | 창작 뮤지컬 '쿵짝'이 5년만에 대학로로 돌아온다.

 

쿵짝은 제작사 우컴퍼니가 공연배달서비스 간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공동 개발한 뮤지컬로, 한국 명작 단편 소설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동백꽃', '운수 좋은 날' 세 작품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풀어냈다.

세대불문 학창 시절 필독서로 접한 소설 속 주인공들이 무대 위에서 '사랑'과 '삶의 의미'를 들려준다. 고복수의 '타향살이', 봉봉사중창단의 '사랑을 하면 예뻐져요', 진방남의 '꽃마차' 등 1930~1950년대 추억의 노래들을 엮어 그 시절 감성을 전한다.

배너

CJK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