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속초 0.0℃
  • 맑음동두천 -3.2℃
  • 맑음춘천 -1.1℃
  • 맑음강릉 2.2℃
  • 맑음동해 3.8℃
  • 맑음서울 -3.3℃
  • 맑음인천 -4.1℃
  • 맑음청주 -1.2℃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1.6℃
  • 구름조금전주 0.2℃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3.6℃
  • 흐림제주 3.3℃
  • 구름많음서귀포 7.7℃
  • 맑음양평 -1.7℃
  • 맑음이천 -1.1℃
  • 맑음제천 -2.6℃
  • 맑음천안 -1.5℃
  • 구름조금보령 0.9℃
  • 구름많음부안 0.9℃
  • 구름많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2.2℃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연극/뮤지컬

창작 코믹 뮤지컬의 새로운 지평,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 스팟 공개

3월 13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
웃음과 서부 감성 넘치는 스팟으로 미리 맛보는 다이아몬드 살롱의 매력

문화저널코리아 김영일 기자 | 뮤지컬 <경종수정실록><와일드 그레이><타오르는 어둠 속에서> 등 탄탄한 완성도를 바탕으로 한 인기 흥행작을 선보여 온 제작사 ㈜뉴프로덕션이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의 스팟을 공개했다. ㈜뉴프로덕션의 대표 창작 코믹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의 순도 높은 웃음과 박력 넘치는 서부 감성을 모두 담았다.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는 모험, 무법지대, 총잡이, 보안관 등으로 대표되는 미국 서부 개척 시대를 배경으로 카우보이 활극이 한 스푼 가미된 정통 코미디 작품이다. 황야 한 가운데 있는 술집 다이아몬드 살롱으로 나름의 사연과 목적이 있는 인물들이 모여들고, 가짜 사연과 진짜 사연이 뒤얽히며 끊임없이 웃음을 유발한다.

 

공개된 스팟에서는 ‘제인 존슨’ 역의 주다온, 전민지, 조영화, ‘빌리 후커’ 역의 박규원, 김지철, 정욱진, ‘와이어트 어프’ 역의 김재범, 정민, 최호승, ‘조세핀 마커스’ 역의 이영미, 한보라, 최수진, ‘조니 링고’ 역의 원종환, 김대종, 김승용, ‘버드’ 역의 박세훈, 정재헌, ‘해리’ 역의 김현기, 신은호가 각자 캐릭터의 특징을 절묘하게 포착해 전달하고 있다.

 

주다온, 전민지, 조영화는 서부 탈출을 위해 현상금 사냥을 계획하는 제인의 대담하고 재기발랄한 매력을, 박규원, 김지철, 정욱진은 아버지의 원한을 갚으려고 서부를 유랑하는 거친 총잡이 빌리의 면모를 담아냈다. 김재범, 정민, 최호승은 OK 목장의 결투에서 활약한 서부의 전설적인 영웅 와이어트의 카리스마와 반전 매력을, 이영미, 한보라, 최수진은 OK 목장의 히로인 조세핀다운 카리스마를 뿜어냈다.

 

한편, 원종환, 김대종, 김승용은 다이아몬드 살롱에 웃음과 혼란을 가중하는 서부의 저승사자, 악당 조니 링고를 코믹하게 표현했으며, 박세훈, 정재헌, 김현기, 신은호는 다이아몬드 살롱의 감초이자 신스틸러인 버드와 해리를 강렬하게 드러냈다.

 

2년 전 초연 당시 “마음 편히 웃을 수 있는 작품”, “오픈런으로 하면 좋겠다.”, “캐릭터가 너무 좋아서 시리즈로 이야기를 확장해 주면 좋겠다.” 등 작품의 웃음 코드에 만족한 관객들의 후기가 쏟아졌던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는 작품 자체에 대한 성원 외에 독특한 무대 요소로도 호평받았다.

 

무대 배경 상단을 영화관의 스크린처럼 활용하거나 무대를 객석 양쪽 끝으로 확장해 소극장의 공간적 한계를 극복하고자 했는데, 이번 재연에서는 한층 업그레이드 된 무대로 극의 재미를 배가시킬 예정이다.

 

특히 초연 때는 팬데믹으로 배우들이 사이드 무대를 활용하는데 다소 제약이 있었던 만큼, 이번에는 관객들이 마치 다이아몬드 살롱의 테이블에 앉아 있는 듯한 현장감을 느끼며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더욱 자유롭고 웃음 넘치는 극을 선보일 예정이다.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는 대본, 작사, 연출을 맡은 성종완과 작곡, 음악감독을 맡은 김은영, 안무를 맡은 홍유선이 뮤지컬 <사의찬미> 이래로 10년 만에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주목받은 동시에, 자칫 식상할 수 있는 서부극을 어떻게 새롭게 만들어낼지 우려 섞인 시선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공연 산업이 침체되었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작품이 공개되자 완성도 높은 코미디라는 호평을 받으며 우려를 불식시켰다. 뮤지컬 <사의찬미><문스토리><타오르는 어둠 속에서> 등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작품을 만들어온 창작진의 명성에 걸맞게 예매처 관객 평점 9.7점을 기록하는 저력을 보였다.

 

개성 넘치는 배우들이 본격적으로 관객의 배꼽 사냥에 나서는 대학로 대표 코미디 활극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는 오는 3월 13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개막한다. (트위터 @newpro_WS 인스타그램 @injangsun_ws 유튜브 @-NEWPRODUCTION-)

배너

CJK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