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3 (화)

  • 맑음속초 -0.1℃
  • 맑음동두천 -2.7℃
  • -춘천 -0.8℃
  • 맑음강릉 1.6℃
  • 맑음서울 -1.2℃
  • 맑음인천 -0.9℃
  • 청주 0.7℃
  • 대전 1.5℃
  • 구름많음안동 1.1℃
  • 흐림대구 3.8℃
  • 흐림전주 2.3℃
  • 맑음울산 2.3℃
  • 맑음창원 3.4℃
  • 광주 3.3℃
  • 맑음부산 3.9℃
  • 구름많음완도 5.2℃
  • 흐림제주 9.6℃
  • 맑음이천 -0.7℃
  • 구름많음천안 0.1℃
  • 구름많음보령 1.7℃
  • 흐림부안 2.6℃
  • 맑음김해시 2.8℃
  • 구름조금강진군 4.1℃
  • 맑음봉화 0.2℃
  • 맑음경주시 3.0℃
기상청 제공

전지현, 올해 광고 출연료만 170억...국내 최고 몸값 스타 1위

URL복사

국내 최고 몸값 스타 1위

 

문화저널코리아 정의준 기자 | 배우 전지현이 올해 받은 출연료 170억원으로 대한민국 최고 몸값 스타 1위 자리에 올랐다.

3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연중 라이브'에서 최고의 몸값 스타 1~8위 명단이 공됐다.

1위를 차지한 전지현이 2013년 출연한 SBS TV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와 2016년 출연한 SBS TV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 받은 출연료는 회당 약 1억 원으로 알려졌다.

 

광고 개런티로도 1년 기준 약 10억 원 넘게 받는다. 현재 광고 16건으로 올해에만 170억을 벌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전지현과 함께 SBS TV '별에서 온 그대'에 출연한 배우 김수현이 2위로 그 뒤를 이었다.

 

2012년 MBC TV 드라마 '해를 품은 달'과 SBS TV '별에서 온 그대'로 인기를 얻은 김수현은  중국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출연료 약 5억 2000만 원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역 후 김수현의 출연료는 더 올라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받은 회당 출연료는 2억 원을, 차기작 회당 5억 원을 받는다고 알려졌다. 이에 올해 김수현의 예상 수익만 130억 원으로 추정된다.

이어 3위를 차지한 개그맨 유재석은 지상파 3사 회당 출연료로 1000만 원~1500만 원을, 케이블과 종합편성채널 출연료로 2000만 원~2500만 원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재석은 방송 출연료로 연간 약 27억 원을 벌어들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광고 출연료는 6~8억 원으로, 광고 수익만 56억 원에 달한다. 최근 소속사 이적료로 100억 원을 받았다고도 알려졌다.

4~8위는 송중기, 이승기, 신동엽, 송혜교, 송해가 차지했다. 송중기는 올해 tvN 드라마 '빈센조' 당시 회당 2억 원을 받았을 것으로 추정된다. 이승기는  제대 후 회당 약 1 억원 넘는 드라마 출연료를 받고 있다.

신동엽의 올해 총 수입 약 50억 원, 송혜교는 약 40억 원으로 추정된다. 송해는 KBS 1TV  '전국 노래자랑', 은행 광고 모델료로 높은 주가를 올리는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