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구름조금속초 20.0℃
  • 흐림동두천 16.5℃
  • -춘천 18.5℃
  • 맑음강릉 21.6℃
  • 흐림서울 17.9℃
  • 흐림인천 16.3℃
  • 맑음청주 19.0℃
  • 맑음대전 17.7℃
  • 맑음안동 18.8℃
  • 맑음대구 22.4℃
  • 맑음전주 16.8℃
  • 맑음울산 17.1℃
  • 맑음창원 17.7℃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17.4℃
  • 맑음완도 18.5℃
  • 구름조금제주 17.9℃
  • 맑음이천 17.7℃
  • 구름조금천안 16.6℃
  • 맑음보령 16.5℃
  • 맑음부안 15.5℃
  • 맑음김해시 18.5℃
  • 구름조금강진군 17.1℃
  • 맑음봉화 14.8℃
  • 맑음경주시 18.1℃
기상청 제공

문화

제4회 '한중국제단편영화제' 800여편 출품

URL복사

'한중국제단편영화제' 지난 25일 개별 시상식 열려...


제4회 '한중국제단편영화제'

▲ 제4회 '한중국제단편영화제' 공식포스터

 

한중국제단편영화제 조직위원회(김숙진 조직위원장)는 최근 급격한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 조치에 따라 지난 8월 25일 개최 예정되었던 제4회 한중국제단편영화제의 본 시상식을 전면 취소. 결정하고 수상자 개별시상 방식으로 진행하였다.

 

단편영화제 시상식을 통해 우수한 단편영화들을 소개. 상영하여 단편영화의 입지가 더 넓어질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하였으나, 코로나19로 인한 정부의 지침을 준수하여 지역사회 감염을 예방하고 참석자들의 안전까지 최우선으로 두어 이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고 밝혔다.

 

올해로 4회를 맞은 한중국제단편영화제는 다양한 주제와 심도 있는 연출이 돋보이는 800여 편의 단편영화를 출품 받았다.

 

회를 거듭할수록 작품의 완성도가 높아지고 있는 한중국제단편영화제는, 출품 작품 중 일반평가단(60명)이 예심을 치른 영화들이 본심에 올라 단편영화 심사위원들(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시나리오 작가 지상학, 한국영화촬영협회 이사장 /한국영상대학교 교수 조동관, 배우 송기윤, 시네마천국 대표/ 전 경희대학교 연극영상학과 교수 나아리, KCIFF엔터테인먼트 대표/전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 교수 박혜준)이 각 부분의 시상작을 검토하여, 투명하고 공정한 심사를 마치고 수상자를 발표하였다.

 

향후, 수상자들은 엄격한 평가를 거쳐 영화 제작비 지원, 장편 영화 출연 기회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오른쪽부터 - 한중국제영화제_ 이사장 조근우, 촬영조명상_ 주범규, 감독상_ 심현석, 여우주연상_ 허인영, 남우주연상_ 배우 성지루, 최우수작품상_ 변성진, 한중국제단편영화제_ 조직위원장 김숙진

 

최우수작품상- 헛묘(변성진 감독)
감독상- 구조원들(심현석 감독)
남우주연상- 성지루(‘헛묘’의 봉삼 役)
여우주연상- 허인영(‘쁘띠프렝스’의 아내 役)
신인상- 한지원(‘섶’의 최민정 役)
촬영조명상 – 구조원들 (주범규 촬영감독)
심사위원상- 여배우는 소리내어 울지 않는다(백학기 감독)
시나리오상- 죽기 살기로(권순형 감독)
기술상 – 멍멍, 바우와우, 와프와프( 박상은 편집)

아역상 최은우(찾아라 달팽이연우 役)

 

한편, 김숙진 조직위원장은 조근우 이사장(한중국제영화제)과 함께 단편영화제의 거시적 발전을 위해  단편영화 제작지원을 계획하여, 많은 분야의 영화인들을 발굴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