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맑음속초 27.6℃
  • 구름많음동두천 28.5℃
  • 구름많음춘천 28.9℃
  • 맑음강릉 33.2℃
  • 구름많음서울 28.6℃
  • 구름많음인천 27.4℃
  • 구름많음청주 31.7℃
  • 구름많음대전 32.4℃
  • 맑음안동 30.9℃
  • 구름조금대구 32.4℃
  • 구름조금전주 32.5℃
  • 맑음울산 29.8℃
  • 맑음창원 30.5℃
  • 구름조금광주 30.6℃
  • 맑음부산 28.1℃
  • 구름많음완도 26.9℃
  • 맑음제주 31.7℃
  • 구름많음이천 29.2℃
  • 구름많음천안 30.6℃
  • 구름조금보령 30.9℃
  • 구름조금부안 31.5℃
  • 맑음김해시 30.2℃
  • 맑음강진군 30.6℃
  • 맑음봉화 28.7℃
  • 맑음경주시 33.4℃
기상청 제공

공연/축제

이탈리아 거장 푸치니를 서귀포에서 만나다

 

문화저널코리아 박준희 기자 | 서귀포시는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합창단의 제72회 정기연주회를 오는 6월 16일 19시 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매해 유명 작곡가들의 명곡을 재조명하는 서귀포합창단은 본 정기연주회에서 이탈리아 거장 작곡가 푸치니의 처음이자 마지막 미사곡인 “메사 디 글로리아”와 “모테트 페르 산 파올리노”를 공연한다.

 

이번 공연에는 특별 게스트가 함께한다. 먼저 아틀란타, 산호세 등 전미에서 전문 연주자로 활동 중이며 텍사스 대학교 성악과 겸임교수로 재직 중인 테너 주관균이 출연한다. 또한, 현 경희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 교수이자 후지와라 오페라단의 정단원인 베이스 강형규가 솔리스트로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첫 번째 곡“메사 디 글로리아”는 전형적인 푸치니 스타일의 부르기 쉬운 풍성한 선율로 이루어진 작품으로 총 5파트(키리에-글로리아-크레도-산투스&베네딕투스-아뉴스 데이)로 구성되어 있다.

 

두 번째 곡인 “모테트 페르 산 파올리노”는 푸치니가 10대 시절 고향 루카의 수호성 “산 파올리노”에게 헌정한 곡으로 오페라적 분위기를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도립서귀포관악단의 풍부한 연주에 합창단의 목소리가 더해진다. 이문석 작곡가가 전곡 관악으로 편곡한 이번 연주곡은 도립서귀포관악단이 선사하는 대곡의 웅장함과 화려함을 한 무대에서 보여주게 된다.

 

본 공연은 사전 예약자를 대상으로 무료로 공연을 진행한다. 사전 예약은 5월 26일(목) 10시부터 인터넷 예약(서귀포시 E-Ticket)을 통해 1인 4매까지 가능하며, 8세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