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맑음속초 27.9℃
  • 맑음동두천 23.7℃
  • -춘천 24.3℃
  • 맑음강릉 29.5℃
  • 구름조금서울 24.0℃
  • 맑음인천 19.2℃
  • 맑음청주 23.9℃
  • 구름조금대전 25.1℃
  • 맑음안동 25.1℃
  • 맑음대구 26.0℃
  • 구름조금전주 23.8℃
  • 맑음울산 27.0℃
  • 맑음창원 26.7℃
  • 맑음광주 25.2℃
  • 맑음부산 22.8℃
  • 맑음완도 26.3℃
  • 맑음제주 23.1℃
  • 맑음이천 24.7℃
  • 맑음천안 22.4℃
  • 맑음보령 22.1℃
  • 맑음부안 23.1℃
  • 맑음김해시 27.0℃
  • 맑음강진군 25.7℃
  • 맑음봉화 24.5℃
  • 맑음경주시 28.3℃
기상청 제공

문화

푸마, 세기말 Y2K 패션 감성 담은 스니커즈 ‘토리’

URL복사

Z세대가 열광하는 Y2K 패션은 2022년에도 계속된다

문화저널코리아 조혜진 기자 |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가 스니커즈 신제품 ‘토리(Tori)’를 출시하고 앰버서더 비비와 함께 Y2K 패션 감성이 가득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를 통해 푸마는 나다움을 추구하는 푸마의 브랜드 정신을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데에 익숙한 Z세대들이 열광하는 Y2K 트렌드로 재해석한 스타일을 선보였다. 독보적인 매력으로 주목받는 아티스트 비비의 개성이 더해서 Y2K 패션의 세기말 감성이 한 층 더 개성있게 연출됐다.

 

Y2K 패션은 1990년대 말부터 2000년대 초, 이른바 세기말 시기에 10대 청소년들이 즐겨 입던 복고풍의 패션 스타일을 일컫는 말로 배꼽티·하이웨이스트 데님·벨벳 트레이닝 슈트 등 과감하고 개성 넘치는 아이템들로 대표된다.

 
특히 Y2K 패션은 Z세대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패션뿐만 아니라 라이프스타일, 음악 등 문화 영역 전반에 영양을 끼치고 있다. Y2K 패션을 직접 경험한 밀레니얼 세대는 올드하고 촌스럽다고 여기는 반면, 그러지 못한 Z세대들은 오히려 새롭고 힙한 것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여기에 국내외 유명 셀럽들이 Y2K 패션을 틱톡 등 SNS에 공유하고, SNS에 민감한 Z세대가 이에 반응하면서 대세 트렌드로 급부상했다.

 
토리는 개성 넘치고 자유로운 패션 트렌드가 부상했던 90년대에서 받은 영감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디자인으로 푸마 스니커즈의 시그니처인 측면 스트라이프 디자인과 함께 모던함과 클래식이 공존하는 실루엣이 특징이다. Y2K 패션과 같은 빈티지한 무드의 스타일에 연출하면 클래식과 트렌드한 느낌을 함께 연출할 수 있으며, 교복이나 캐주얼 스타일 등 데일리한 착장에도 믹스매치가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