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구름많음속초 23.0℃
  • 흐림동두천 23.6℃
  • 흐림춘천 24.5℃
  • 흐림강릉 24.6℃
  • 흐림동해 22.6℃
  • 서울 24.0℃
  • 흐림인천 23.2℃
  • 흐림청주 25.5℃
  • 흐림대전 24.0℃
  • 흐림대구 26.6℃
  • 흐림전주 25.5℃
  • 흐림울산 27.8℃
  • 흐림광주 27.2℃
  • 흐림부산 27.5℃
  • 흐림제주 29.2℃
  • 흐림서귀포 27.9℃
  • 흐림양평 22.7℃
  • 흐림이천 23.0℃
  • 흐림제천 23.3℃
  • 흐림천안 24.9℃
  • 구름많음보령 25.6℃
  • 흐림부안 25.0℃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제 27.4℃
기상청 제공

문화

'해외파 합류' 이영주 "인생은 서른부터"

 

문화저널코리아 반석 기자 | “인생은 서른부터라고 생각해요. 남다른 각오로 새해를 맞이했습니다.”


우리나이 서른이 된 이영주(마드리드CFF)가 새해 각오를 밝혔다. 최근 스페인 여자축구 1부리그의 마드리드CFF에 입단한 이영주는 열흘간의 스페인 생활을 거친 뒤 12일 여자 국가대표팀에 합류했다. 여자 국가대표팀은 15일 인도로 출국해 2022 AFC 여자 아시안컵에 참가한다.


다소 늦은 나이에 해외 진출을 한 이영주는 남다른 각오로 2022년을 맞이했다. 지소연(첼시FC위민),조소현(토트넘홋스퍼FC위민), 이금민(브라이튼&호브알비온위민)에 이어 여자 국가대표팀의 해외파 대열에 합류한 이영주는 “인생은 서른부터”라며 각오를 다졌다. 그는 “다른 해와는 다른 마음가짐”이라며 해외파로서의 책임감을 보였다.


남다른 각오로 맞이한 2022년의 첫 대회인 아시안컵 또한 이영주에게 강한 동기부여로 작용하고 있다. 그는 “아시안컵의 중요성을 우리 선수들 모두 인지하고 있다”면서 “지난해부터 준비를 많이 했다. 열심히 준비한 만큼 좋은 결과를 얻어낼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최초의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국은 C조에 속해 21일 베트남, 24일 미얀마, 27일 일본과 차례로 조별리그를 치른다. 이영주는 “베트남과 미얀마는 예전보다 경기력이 많이 올라왔기 때문에 잘 대비해야 한다. 쉬운 상대는 없다고 생각한다. 아무래도 일본전이 가장 힘들 것 같은데, 더욱 집중해서 준비할 것”이라며 각오를 다졌다.


CJK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