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속초 23.3℃
  • 맑음동두천 19.2℃
  • 맑음춘천 20.0℃
  • 구름조금강릉 25.4℃
  • 구름많음동해 25.0℃
  • 맑음서울 21.1℃
  • 구름조금인천 20.7℃
  • 맑음청주 20.7℃
  • 맑음대전 19.9℃
  • 맑음대구 23.3℃
  • 맑음전주 21.0℃
  • 맑음울산 22.9℃
  • 맑음광주 20.7℃
  • 맑음부산 23.1℃
  • 맑음제주 21.0℃
  • 맑음서귀포 22.5℃
  • 구름조금양평 18.5℃
  • 맑음이천 19.3℃
  • 구름조금제천 19.4℃
  • 맑음천안 17.1℃
  • 구름조금보령 20.5℃
  • 맑음부안 20.4℃
  • 맑음강진군 20.3℃
  • 구름조금경주시 22.5℃
  • 맑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영화

영화 '스턴트맨', 기네스북 등재! 자동차 전복 액션 신기록 경신

'세계 기록까지 보유한 팀 스턴트맨' 영상 공개

문화저널코리아 조성구 기자 | 외화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5월 극장가의 기대를 높이고 있는 '스턴트맨'이 기네스 세계 기록을 경신한 자동차 스턴트 촬영 과정이 생생히 담긴 ‘세계 기록까지 보유한 팀 스턴트맨!’ 영상을 공개했다.

 

도파민 터지는 시원한 팝콘 무비로 언론과 관객의 호평 세례를 일으키고 있는 '스턴트맨'이 기네스 세계 기록을 경신한 화제의 자동차 전복 촬영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세계 기록까지 보유한 팀 스턴트맨!’ 영상은 스턴트맨 출신 데이빗 레이치 감독과 할리우드 최고의 스턴트 크루가 완벽한 팀워크로 탄생시킨 자동차 전복 촬영의 리얼하고도 긴박한 순간이 담겨 있다.

 

호주의 시드니 해변에서 촬영된 자동차 전복 장면에 대해 데이빗 레이치 감독은 “'스턴트맨'은 저의 스턴트 경험을 담고 있다. 이 작품은 스턴트 퍼포머들을 위한 영화이고, 엄청난 스턴트를 위해서 최선을 다했다.

 

신기록도 세울 수 있을 것  같았다”며 당시의 각오를 전했다. 주연배우이자, 스턴트맨 ‘콜트’ 역의 라이언 고슬링 또한, “자동차 전복 장면을 촬영한 날은 가장 감정이 벅찬 날이었다. 제 인생에서 가장 긴장되는 날이었다” 고 회상해 배우를 비롯한 전 스태프들의 신기록 달성에 대한 열망을 느낄 수 있다. 

 

마침내, 라이언 고슬링의 스턴트 드라이버를 맡은 로건 홀라데이를 비롯한 스턴트팀과 제작진들이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진행된 실제 자동차 전복 촬영에서 8바퀴 반을 회전하는 기네스 세계 기록을 경신했다.

 

이는 2006년 개봉한 '007 카지노 로얄'의 스턴트맨 아담 킬러가 보유한 7번의 회전 횟수를 뛰어넘은 18년 만의 신기록으로 알려져 관심을 높인다. 이렇게 세계 기록을 경신한 놀라운 자동차 전복 장면부터 육탄전, 총격전, 카 체이싱, 고공낙하까지 화끈하고 짜릿한 스턴트 액션을 모두 담아낸 '스턴트맨'은 코미디와 로맨스까지 함께 선사하는 유쾌한 팝콘 무비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사람도 구하고, 영화도 구하고, X도 구하려다 X된 스턴트맨 ‘콜트’(라이언 고슬링)의 코미디, 액션, 로맨스 장르 풀코스 작품 '스턴트맨'은 5월 1일 극장 개봉 예정이다.

배너

CJK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