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1.28 (화)

  • 맑음속초 3.0℃
  • 구름많음동두천 0.8℃
  • 구름조금춘천 1.7℃
  • 구름조금강릉 4.6℃
  • 맑음동해 5.1℃
  • 구름많음서울 2.0℃
  • 구름조금인천 1.4℃
  • 구름많음청주 3.5℃
  • 구름조금대전 4.2℃
  • 구름조금대구 6.6℃
  • 구름많음전주 5.2℃
  • 맑음울산 7.4℃
  • 구름많음광주 6.9℃
  • 맑음부산 8.7℃
  • 구름조금제주 10.9℃
  • 맑음서귀포 10.6℃
  • 흐림양평 2.5℃
  • 구름많음이천 2.5℃
  • 구름많음제천 1.7℃
  • 구름많음천안 2.5℃
  • 구름조금보령 3.0℃
  • 구름많음부안 5.4℃
  • -강진군 8.2℃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영화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 한선화, 서정적이고 담백한 연기 '눈길'

문화저널코리아 조성구 기자 | 전 세계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또 하나의 웰메이드 가족 드라마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의 주연을 맡은 배우 한선화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시리즈, [구해줘 2], [언더커버]와 영화 '달짝지근해: 7510', '영화의 거리', '창밖은 겨울' 등에 출연하여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한선화는 12월 6일 개봉을 앞둔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에서는 고향 부산의 정서를 담은 자연스러운 사투리 연기와 함께 좌절된 자신의 꿈과 엄마에 대한 걱정 사이에서 방황하는 둘째 딸 ‘혜영’의 감정선을 자연스럽게 관객들에게 전달하며 배우로서의 새로운 역량을 아낌없이 발휘할 예정이다.

 

실제로는 삼 남매 중 맏이에 큰딸이어서 둘째 ‘혜영’의 감정을 헤이라기 어려웠다는 배우 한선화는 “좋은 시나리오와 함께 실제로 둘째인 김민주 감독님의 도움으로 모르는 부분들을 이해하고 ‘혜영’의 감정에 다가갈 수 있었다” 라고 전했다.

 

영화 '달짝지근해: 7510'을 통해 제44회 청룡영화상 여우조연상 부문에도 이름을 올리며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는 한선화가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에서 선보일 담백하면서도 서정적인 연기도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민주 감독의 자전적 이야기를 바탕으로 제작된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는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을 시작으로 프랑스 브줄 국제아시아영화제, 스페인 이매진인디아 국제영화제, 런던 한국영화제, 바르셀로나 한국영화제, 오사카 한국영화제 등에 공식 초청되며 그 작품성을 널리 인정받고 있다.

 

또한 프랑스 브줄 국제아시아영화제에서는 심사위원상과 INALCO 특별언급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으며 스페인 이매진인디아 국제영화제에서는 각본상 부문 Runner-up을 차지하며 국경을 넘어선 보편적인 가족애와 모성애의 아름다움을 인정받기도 하였다.

 

'교토에서 온 편지'를 만난 해외 언론과 평단은 “섬세하게 조율된 빛나는 데뷔작(Asian Movie Pulse)”, "제2의 고레에다 히로카즈를 기대하게 하는 신인 감독(Korean Screen)”, “따스한 눈길로 선명하게 담은 엄마의 온기 (Letterboxd)” 등의 호평을 남기며 영화를 향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배우 한선화의 자연스러운 부산 사투리 연기가 많은 기대를 모으는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는 12월 6일 개봉한다.

배너

CJK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