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일)

  • 맑음속초 31.2℃
  • 구름많음동두천 32.7℃
  • 구름조금춘천 33.5℃
  • 구름조금강릉 34.4℃
  • 구름조금서울 33.6℃
  • 구름조금인천 30.8℃
  • 구름많음청주 34.0℃
  • 구름많음대전 33.3℃
  • 구름조금안동 35.1℃
  • 구름많음대구 34.2℃
  • 구름많음전주 32.3℃
  • 구름조금울산 31.3℃
  • 구름많음창원 30.1℃
  • 흐림광주 32.0℃
  • 구름많음부산 31.0℃
  • 구름조금완도 30.9℃
  • 구름많음제주 32.8℃
  • 구름많음이천 32.0℃
  • 구름많음천안 32.4℃
  • 구름조금보령 31.7℃
  • 구름많음부안 32.9℃
  • 구름많음김해시 30.2℃
  • 구름많음강진군 32.4℃
  • 구름많음봉화 31.7℃
  • 구름많음경주시 34.7℃
기상청 제공

방송/연예

이현이 ‘남편과 다시 결혼 하고 싶어’, 깜짝 고백한 이유?

“우리 아들은 꽃미남 배우”, DNA판정단 술렁이게 한 ’꽃미남 싱어‘의 정체는?

 

문화저널코리아 조정일 기자 | 스타의 가족이 'DNA 싱어'가 되어 노래를 부르고, 어떤 스타의 가족인지 추리하는 SBS 음악 추리쇼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가 23일(목) 고막을 녹이는 명품 귀호강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이상준, 최현우, 김진호와 똑 닮은 비주얼로 등장한 DNA 싱어가 눈길을 끌었다. 부업으로 축가만 200번 이상 부른 웨딩 싱어로 밝혀진 DNA싱어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여심을 설레게 만들어 스타의 정체를 더욱 궁금케 했다.


스타의 정체가 ‘인간 오작교’로 밝혀지면서 듀엣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는데 곧이어 펼쳐진 듀엣 무대에서 한 사람이 부르는 듯한 데칼코마니 창법을 선보여 판정단들은 “누가 부르는지 헷갈린다”, “신기하다” 등 혼란스러워하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이현이는 “노래를 들으니 남편과 다시 결혼 하고 싶다” 말하며 무대에 푹 빠진 모습을 보여줬다.


한편, 다음 DNA 싱어는 알리, 박시은, 김연자를 닮은 비주얼로 등장해 “우리 아들은 키도 크고 피부도 하얀 모두가 인정하는 꽃미남 배우다”라고 소개해 판정단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아들이 어릴 때 엔카 가수로 활동했지만 육아로 꿈을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며 “오늘 못다 이룬 꿈을 펼쳐보고 싶다”라고 수줍게 본인을 소개한 후, 첫 소절부터 압도적인 성량으로 솔로곡을 열창해 판정단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뒤이어 공개된 스타의 정체를 확인한 판정단들은 ‘꽃미남 배우’가 맞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는데, ‘DNA 싱어’ 최초로 밴드 사운드의 트리오 무대를 보여줘 여심은 물론, 남심까지 사로잡았다.


남다른 이력과 노래 실력을 가진 스타 패밀리들의 정체는 23일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에서 공개된다.